탈장

탈장이란?

선천적 혹은 후천적인 원인에 의해 인체의 복벽이나 기타 부위에
구멍이 생겨 장기 또는 조직이 빠져 나오는 것을 말하며,
서혜부 탈장이 가장 대표적입니다. 탈장은 증상이 없어도 우연히 발견되는 경우가 많으며,
사람마다 증상도 다양합니다.

탈장 원인

태어날 때부터 선천적으로 나타날 수 있지만,
후천적으로 복벽이 약해지면서 발병될 수도 있습니다.
특히 복벽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약해진 부위에 압력이 집중되게 되고,
복벽의 일부가 늘어나게 되면서 그 틈으로
복강내의 장기가 빠져나오게 됩니다.


탈장 증상

탈장은 대부분 복부에 압력이 가해질 때 생기는 경우가 많아 복벽이나 서혜부(넓적다리 부위의 위쪽 주변을 말함)의
한쪽이 부풀어 오르는 것을 느낄 수 있으며, 뿐만 아니라 묵직한 통증 또한 느낄 수 있습니다.
탈장의 증상이 회복이 되지 않고 탈장낭 속에 갇혀있는 경우를 감돈 탈장이라 부릅니다.
감돈 탈장의 경우에는 장폐색의 증상이 나타나며, 오심, 구토 복부팽만, 복통, 연관통 등이 올 수 있습니다.
또한 탈출된 장이 신속하게 돌아가지 않는다면, 장에 괴사가 진행되는 경우도 있으며, 경우에 따라 응급수술을 하기도 합니다.

하남SD병원의
특화된 탈장치료

탈장이란 장기를 감싼 복벽의 어느 부위가 약해지거나
결손이 생겨 복강내의 장기가 복막으로 구성된 탈장낭에
싸여 복벽 밖으로 나오는 증상입니다.
전인구의 3 ~ 4%가 이완되는 질병으로 걸릴 확률이 남자가
여자의 25배입니다.

하남SD병원의
탈장치료는 왜 특별할까?

01

환자의 고민에 따른
1:1맞춤형 케어

02

고난이도,
난치성 질환에 대한
풍부한 경험

03

재발율을 낮춘
노하우

04

항문외과 전문의
집중치료 및 관리